K팝 K드라마의

K팝 K드라마의 성공에도 불구하고 한국학은 성장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K팝 K드라마의


먹튀검증커뮤니티 한국 문화 콘텐츠가 전 세계를 휩쓸고 있습니다.

K팝 타이탄 방탄소년단이 권위 있는 그래미 어워드에서 2개 부문 후보에 올랐고, 2021년 한국 서바이벌 시리즈 ‘오징어 게임’은 스트리밍

플랫폼 넷플릭스에서 전 세계 1억 4200만 가구의 조회수를 기록했다.more news

배우 송강호가 2022년 드라마 영화 ‘브로커’로 한국 남자 배우 최초로 칸 영화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한국 문화의 세계적 인기는 자연스럽게 한국에 대한 관심을 불러일으켰고, 많은 사람들이 자신이 좋아하는 콘텐츠에 대해 더 깊이

이해할 수 있도록 한국의 A부터 Z까지 탐험하는 것에 대해 호기심을 갖게 되었습니다.

지은 키어 옥스퍼드 대학교 한국어학 교수는 코리아 타임즈에 “한국의 대중 문화에 대한 관심은 한국어에서 제스처, 기호학, 문화 관습에

이르기까지 ‘고급 문화’에 대한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고 말했다.

“눈치’ 같은 개념 형태의 ‘한국식 상식’도 서구의 감성 지능에 비유할 수 있는 전 세계 화두다.”

Kiaer는 그녀가 한국 영화와 쇼에서 “번역 불가” 또는 번역의 격차에 대해 논의하는 행사를 주최할 때마다 다양한 배경과 연령대의 사람들이

그녀와 합류한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녀는 “이번 행사에서 저와 제 학생들은 언어적, 비언어적 의사 소통을 단절하고 자막에 표현되지 않은 의미를 공개합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어떤 경우에는 100명 이상의 참가자가 있었습니다. ‘오징어 게임’ 번역에 대한 우리의 이야기가 가장 인기가 많았습니다.”

K팝 K드라마의

한국학이나 어학연수를 제공하는 대학의 수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공공외교단체인 재단(KF)에 따르면 1991년 한국과 관련된 과목을

수강할 수 있는 대학은 32개국 151개에 불과했다. 그러나 2022년에는 그 수가 1,408개로 거의 10배 증가했습니다.
이 수치는 언뜻 보기에 커 보입니다. 앞으로 국제무대에서 한국을 대변하고 필요할 때 한국의 목소리를 높일 수 있는 학자들이 충분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전문가들에 따르면 그 가정은 사실과 거리가 멀다. 그들은 한국학이 여전히 “약자이자 낙오자”라고 말합니다.

브리티시컬럼비아대학교 국어국문학과 교수인 로스 킹은 최근 이메일 인터뷰에서 “많은 사람들이 해외 한국학이 붐을 일으키고 있다고 말하지만 이는 매우 피상적”이라고 말했다.

“한국 정부와 기업은 한국학 인프라에 장기적으로 투자해야 한다.

외국인들이 한국의 문화 콘텐츠를 즐기기 때문에 기꺼이 돈을 지불하고 한국에 대해 배울 것이라고 믿는 것 같지만 이는 사실이 아니다.

특히 한국보다 국민총생산(GNP)이 높은 국가에서 온 사람들에게.”

옥스퍼드대학교 한국학과 DPhil 연구원인 김로리도 이러한 감정을 반영했다.

북경어와 일본어를 공부한 후 한국어를 배우기 시작한 김씨는 “학생으로서 가장 큰 어려움은 수년간 공부하는 동안 저를 지원할 기금을

마련하는 것이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근면하고 열정적인 학생들이 수없이 많은데 기금이 너무 제한적입니다.”

King은 이제 한국이 게임을 강화하고 더 늦기 전에 문화의 인기를 활용해야 할 때라고 믿습니다.